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구선모·신말순 부부 20여 년간 가꾼 향나무 2주 거창창포원 기증
   
▲ 구선모·신말순씨 부부 20여 년간 가꾼 향나무 2주 거창창포원 기증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거창군 신원면에 거주하는 구선모, 신말순씨 부부가 8일 20여 년간 가지치기, 관수작업 등 많은 정성을 들여 손수 가꿔온 향나무 2주를 거창창포원에 기증했다.

부부가 기증한 향나무는 수형이 우수하고 금액으로 환산하기 어려울 만큼 조경적 가치가 높은 수목으로 거창군 기부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친 후 기증자의 의견을 반영해 거창창포원 중앙광장 화단 내에 식재했다.

구선모씨는 거창군 신원면 구사리 출신으로 육군본부 군무원 부이사관으로 퇴직하고 신원면 게이트볼 연합회 이사와 거창군 게이트볼 연합회장을 역임했으며 신원면 면지편찬 선임위원장으로 활동하는 등 거창군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다.

구선모, 신말순씨 부부는 “거창창포원의 아름다운 녹지공간 조성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군은 기증자의 뜻을 기리는 차원에서 표지석을 설치하고 이를 계기로 기증에 동참하는 군민들이 늘어나기를 기대하고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기증된 수목을 잘 활용해 거창창포원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거창군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