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2023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서 ‘행안부 장관상’ 수상재정 특전 특별교부세 6천만원 확보
   
▲ 고성군, ‘2023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서 ‘행안부 장관상’ 수상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은 ‘2023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며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에 우수기관에 지급되는 재정 특전으로 특별교부세 6천만원을 확보하게 됐다.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 공동주관으로 실시되는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매년 중앙행정기관, 전국 지자체와 교육청 등 총 306개 기관을 대상으로 민원서비스 실태를 평가해 5등급으로 분류한다.

이번에 진행된 평가는 △민원 행정 관리 기반 △민원 행정 활동 △민원 처리성과 등 3개 분야, 5개 항목, 20개 세부 지표를 기준으로 진행됐다.

고성군은 이번 평가에서 지난해보다 2단계 상승한 최고등급인 ‘가’ 등급을 받게 됐다.

이는 2020년 최하등급인 ‘마’ 등급을 받은 후 몇 년 만에 이뤄낸 성과라 더욱 의미가 있다.

군은 2022년에는 민원실 환경개선 등을 통한 기반 시설을 구축하고 민원 상담 활성화와 민원을 신속 처리하는 시책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원스톱 민원창구 우수기관’, ‘국민 행복 민원실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어 ‘2023년 민원 서비스 종합평가’에서는 경상남도 유일 최고 ‘가’ 등급을 달성함으로써 민원 관련 평가 전 분야를 석권하며 트리플 민원 우수기관으로 인정받는 쾌거를 이룬 것이다.

이번 우수기관 선정으로 받게 된 특별교부세 6천만원은 보다 신속하고 편리한 민원 서비스 제공을 위해 통합 발급기 구입, 민원 담당자 보호를 위한 휴대용 보호장비 구입 등에 쓰일 예정이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고성군이 경상남도 내에서 유일하게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가’ 등급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질 높은 민원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