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보물섬 식물원’ 꾸준히 방문객 증가입소문 타고 가족 단위 및 단체관광객 등 발길 이어져
   
▲ ‘남해군 보물섬 식물원’꾸준히 방문객 증가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남해군 농업기술센터가 운영하고 있는 ‘보물섬 식물원’에 고즈넉한 분위기 속에서 여유로움을 만끽하려는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보물섬 식물원은 총면적 5,701㎡의 아담한 규모로 유리온실과 야외정원 등으로 구성돼 있다.

입장료는 없으며 평일뿐만 아니라 공휴일에도 항시 개방된다.

식물원의 외곽은 메타세콰이어 나무들이 둘러싸고 있고 유리온실에는 다육식물, 선인장, 수변·수생식물 등이 자라고 있다.

야외정원에서는 튤립, 수선화, 메리골드, 산파첸스, 수국 등 초화류를 비롯해 다년생 숙근초와 비파나무, 먼나무, 가문비나무, 은행나무 등 수목류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곳곳에 쉼터가 배치되어 있어 가족단위 관람객이나 단체관광객들이 쉬어갈 수 있는 장소로 안성맞춤이다.

특히 농업기술센터와 틔움센터가 100m 범위 내에 인접하고 있어 주차 또한 용이하며 근처에는 지석묘와 영농시범포장도 있어 아이들의 견학장소로도 좋다.

민성식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지역민과 관광객에게 소소한 추억과 휴식의 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아름답게 보물섬 식물원을 가꿔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