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사천
사천시, 디지털트윈 기반 스마트 행정 구축 본격 시동사천시에 최적화된 디지털트윈 모델 구상
   
▲ 사천시, 디지털트윈 기반 스마트 행정 구축 본격 시동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사천시가 도시 경쟁력 강화와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디지털트윈 기반 스마트행정 구축 사업’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시는 15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박동식 시장과 간부 공무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천시 3차원 디지털트윈 구축 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현실세계의 공간과 사물을 가상공간에 3D로 구현하고 다양한 도시문제를 가상공간에서 분석·시험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해 9월 한국국토정보공사 경남지역본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경상남도 시군 중 최초로 진행 중이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국가정책과 연계한 사천형 디지털트윈 DB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고 디지털트윈 사례소개와 플랫폼 시연, 원활한 사업 수행을 위한 협업부서의 요구사항 및 의견수렴을 가졌다.

시는 지역의 미래를 선도할 수 있는 실현 가능한 사천시만의 특화된 디지털트윈 모델을 창출해 각종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민선8기 시정방침과 공약사항에 접목 가능한 구체적인 추진전략을 수립한다는 방침이다.

박 시장은 “우리 시는 대한민국 미래 동력산업의 거점지역으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중요한 시기에 직면해 있다”며 “이번 디지털트윈 구축 사업이 그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전 부서와 사업수행기관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당부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