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특례시, 제75주년 해병대 창설 기념식 개최무적 해병대의 호국정신과 지역사회 봉사활동 시민에게 널리 알려
   
▲ 창원특례시, 제75주년 해병대 창설 기념식 개최

[경남데일리 = 박수진 기자] 창원특례시는 15일 오전 11시 창원시 진해구에 위치한 해병대 발상탑에서 장금용 창원특례시 제1부시장, 김태훈 진해기지사령관, 최윤구 육상경비대대장, 해병대 원로 및 현역 장병, 창원시의회 의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75주년 해병대 창설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유공 해병전우 표창 수여 및 기념사, 축사, 해병대가 제창 순으로 진행됐으며 참석한 현역 해병 및 전우회원은 해병대의 창설 의의를 되새기고 국가와 시민의 요구에 부응하는 해병 정신 정립을 결의했다.

행사를 주관한 해병대 진해전우회 강태관 회장은 “해병대 전우회의 발전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내·외빈 여러분께 이 자리를 통해 감사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선배 해병들이 세운 노력과 도전 정신을 계승해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금용 창원특례시 제1부시장은 “해병대는 국가가 위기에 처할 때마다 ‘한번 해병은 영원한 해병’이라는 해병대 정신으로 무적 해병의 역사를 수립해왔다”며 “조국수호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안전을 위한 방범순찰 활동, 교통질서 봉사활동 등 다양한 봉사를 실천하는 해병대의 노고에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