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고 3 학생 적성·진로 맞춤 진학’ 고교-대학 소통의 장 열려고 3 부장교사 등 170명, 38개 지역 대학 입학 관계자 진학콘퍼런스 개최
   
▲ ‘고 3 학생 적성·진로 맞춤 진학’ 고교-대학 소통의 장 열려

[경남데일리 = 황민성 기자] 경상남도교육청은 15일 그랜드머큐어앰배서더 창원호텔에서 경남교육청 대학진학전문위원단, 고등학교 3학년 부장교사, 경남대입정보센터 상담교사 등 170명이 참석한 가운데 38개 지역 대학의 입학 관계자를 초청해 진학콘퍼런스를 열었다.

경남교육청은 박종훈 교육감 취임 이후 매년 도내 학생들이 가장 많이 진학하는 지역 대학에 경남 학생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대학별 전형 방법에 대한 진학 정보를 수집하는 등 고등학교-대학 간 소통의 기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 왔다.

이날 행사는 대학 입학 관계자와 도내 고 3 부장교사 간 소통으로 상호 이해의 폭을 넓히고 학생 진학 관련 정보 등을 공유하는 등 시종일관 열띤 분위기 속에 진행됐다.

경남교육청 진로교육과 대입정보센터는 대학 입학처에 입시 관련 공통 질문과 자료를 사전 요청해 행사를 준비했다.

대입정보센터는 행사 후 고 3 부장교사와의 소통 협의록과 대학으로부터 관련 자료를 제공받아 경남대입정보센터 누리집에 게재할 예정이다.

또 이번 행사에서 수집한 정보를 취합·분석해 2025학년도 대학별 입시 분석 및 대학별 정보 제공 자료집으로 제작하고 고 3 부장교사 연수회 등을 열어 학교 현장에 제공할 계획이다.

오경문 학교정책국장은 “진학콘퍼런스가 지역 대학의 자세한 입시 정보를 학교에 제공해 학생들이 본인의 적성과 진로에 맞는 지역 대학과 학과를 선택하고 교육청과 지역 대학교가 상생·협력하는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