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마을 방송은 댁내 방송수신기 시대로”
   
▲ 고성군, “마을 방송은 댁내 방송수신기 시대로”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고성군은 올해 총사업비 1억원을 투입해 5개 마을을 대상으로 마을 방송시스템을 확대 보강하고 여건상 무선 방송 시스템이 필요한 마을에 댁내 방송 장비를 설치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식 주택의 경우, 방음이 잘 되어 외부 옥외 스피커 방송이 실내 거주민들에게 잘 전달되기 어렵고 마을 주민 대부분이 고령자라 마을 방송 청취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러한 문제는 이번에 각 가정에 설치된 댁내 방송수신기로 많은 부분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마을 무선 방송 시스템은 스마트폰으로 언제 어디서나 신속하고 간편하게 마을 방송을 할 수 있게 하고 주민들은 집 안에 설치된 무선 수신기를 통해 편리하게 마을 방송을 들을 수 있다.

또한, 방송녹음기능이 적용되어 미처 듣지 못한 방송도 다시 듣기를 통해 언제든지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부가적인 기능으로 날짜 및 시간, 온·습도까지 표시되어 일상생활에서의 실용적 가치도 높다.

군은 연차적으로 현재의 유선 공통 확성기 방식에서 무선 방송 체계로의 전환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올해까지 관내 22개 마을에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으며 향후 예산확보 여부에 따라 댁내 무선 방송시스템을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마을 무선 방송시스템 구축을 통해 더욱 편리하고 안정적인 마을 방송이 가능해졌다”며 “신속한 정보전달로 주민의 편의와 알권리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