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토요일 밤 리버나이트 진주 ‘남강 별밤 피크닉’운영“남강의 별이 빛나는 밤, 감성 가득 피크닉 즐겨보세요”
   
▲ 진주시, 토요일 밤 리버나이트 진주‘남강 별밤 피크닉’운영

[경남데일리 = 권경률 기자] 진주시는 5월부터 오는 9월까지 매주 토요일 밤 버스킹 공연과 함께하는 리버나이트 진주 ‘남강 별밤 피크닉’행사를 운영한다.

‘남강 별밤 피크닉’은 진주 남강의 아름다운 야간경관과 진주진맥을 포함한 로컬푸드 간식, 지역 버스킹 공연 팀과 함께하는 진주만의 차별화된 야간관광 콘텐츠로 진주에서의 체류시간을 늘리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행사는 탁 트인 전망으로 피크닉하기 최적의 장소인 칠암동 남강둔치에서 매주 토요일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진행되며 우천 시와 장마철인 7월은 휴장한다.

참가 신청은 진주시 야간관광 인스타그램에 게시된 링크에 접속해 신청폼 작성 후 신청비를 납부하면 된다.

행사 1회당 최대 60명을 선착순 모집하며 팀당 2인 이상 신청 가능하다.

사전 신청자 외에도 개인 피크닉 장비를 지참해 방문하면 누구나 버스킹 공연을 관람하며 남강의 밤을 즐길 수 있다.

한편 앞선 시범으로 운영한 행사에서는 250여명의 시민과 관광객이 참여해 로맨틱한 버스킹 공연과 피크닉을 즐기며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시 관계자는 “진주의 남강은 시민들의 일상 속 지친 몸과 마음에 휴식과 여유를 주는 소중한 공간이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많은 분들이 밤이 되면 더욱 빛나는 남강에서 아름다운 음악의 감동을 느끼는 소중한 시간을 경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