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농어촌공사 정인노 농지관리이사 경남지역본부 사업추진현황 점검농지은행사업 추진현황 점검 및 사업현장 방문
농어촌공사 정인노 농지관리이사 경남지역본부 사업추진현황 점검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정인노 농지관리이사가 경남지역본부를 방문해 농지은행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했다고 18일 밝혔다.

정인노 이사는 경남 관내 13개 지사장들이 함께한 이 자리에서 농지은행사업 목표 달성을 위하여 집행 실적을 점검하고 사업비 100% 집행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경남지역본부의 2024년 농지은행 총사업비는 1,935억원이며 현재까지 사업비의 45.2%인 874억원에 대해서 집행을 완료했으며, 점검회의에서 논의된 사항을 바탕으로 상반기까지 사업비의 70%인 1,354억원을 집행완료하고 연말 100% 집행을 위해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또한 점검에 앞서 정인노 이사는 고성 마동지구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 현장 및 창원 비축농지 임대형 스마트팜 현장을 방문해 사업현황을 점검했다.

마동지구는 저수량 740만톤의 담수호 건설로 일대 농경지 1,400ha에 농업용수를 공급하기 위해 추진중인 사업으로 총사업비는 1,886억원이고 2027년 준공예정이다.

창원 비축농지 임대형 스마트팜사업은 공사 보유 농지에 스마트팜 시설을 설치하고 청년 농업인에게 최장 20년까지 임대해 주는 사업이다.

정인노 이사는 "농지은행사업을 비롯 공사에서 추진중인 사업의 성공적인 사업비 집행으로 농민들에게 신뢰받고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