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합천
합천군, 반려동물 테마파크 ‘합천 멍스테이’ 개장카페, 놀이터, 새로운 관광트렌드 문열어
합천군, 반려동물 테마파크 ‘합천 멍스테이’ 개장식이 열렸다.

[경남데일리 = 강동호 기자] 합천군은 22일 합천군 쌍백면 평구리 일원 ‘합천 멍스테이’를 개장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군은 반려동물 인구 1,300만시대에 지속가능한 관광자원개발과 애견인, 비애견인 모두를 충족하는 관광지를 조성하고자 지난 2022년도 반려동물 친화 경남형 관광지 공모사업을 통해 도비 2.5억원 확보해 특별교부세 8억원, 군비 8.5억원 총 19억원을 들여 ‘합천 멍스테이’를 조성했다.

시설로는 카페, 화장실, 각종 어질리티, 놀이터 등이 있으며 군에서 직영 한다.

부지면적 7,535㎡의 큰 규모를 자랑하는 놀이터는 소형견, 중·소형견, 대형견 그라운드로 분리돼 있어 견주감독 하에 반려견이 안전하게 뛰어놀 수 있으며 입장료는 무료다.

운영시간은 평일 휴일 10:00~오후 6시, 10:00~오후 5시이다.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추석 연휴는 휴장한다.

합천군 반려동물 테마파크 '합천 멍스테이’

군은 이번 사업을 통해 이색 테마 관광지 개발로 인근 대도시의 새로운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관광객의 체류시간 증가와 지역 식당 등 상가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윤철 합천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합천 관광의 다양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반려동물 인구가 더욱 증가하고 있는 이때에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여유와 즐거움을 마음껏 누릴수 있는 ‘합천 멍스테이’가 남부권의 새로운 관광지로 발돋움 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강동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동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