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 갈모봉 자연휴양림 숙박시설 6월 17일부터 예약 시작숲이 그린 집 3동 '숲나들e' 통해 예약 가능
   
▲ 고성 갈모봉 자연휴양림 숙박시설 6월 17일부터 예약 시작

[경남데일리 = 송준호 기자] 경남 고성군에 소재한 갈모봉 자연휴양림이 오는 7월 3일 개장식을 앞두고 숙박시설에 대해 산림휴양 통합플랫폼인 ‘숲나들e’를 열고 오는 6월 17일 오전 9시부터 예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숙박시설은 19.8㎡ 3동, 33㎡ 4동 등 총 7동으로 이루어져 있다.

1일 일 최대 40여명이 이용할 수 있고 이용료는 성수기 기준 1박에 80,000원~120,000원이다.

숙박시설 운영은 신축 공사에 따른 소음 등 이용자 편의를 고려해 7동 중 3동만 운영하며 사업이 완료되는 대로 추가 8동을 더해 총 15동을 총괄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부대시설로는 청정해역인 자란만을 조망하며 책과 커피를 음미 할 수 있는 숲이 그린 도서관, 공룡나라쇼핑몰 전시관이 있는 방문자안내소 등이 있다.

한편 고성군 갈모봉숲길 42에 위치하는 고성 갈모봉 자연휴양림은 ‘피톤치드’가 대량으로 뿜어져 나오는 수령 50년 이상의 편백 우량림으로 조성되어 있으며 국도 33호선을 경유하고 고성읍에서 5km 거리에 소재해 접근성도 용이하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