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NC다이노스
NC 박건우·김재열, 5월 MVP 선정선수단·현장 직원 투표 선정
박건우 선수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NC는 11일 창원NC파크에서 5월 월간 MVP에 야수 박건우, 투수 김재열 선수를 선정해 시상식을 진행했다. 

야수 MVP 박건우는 5월 22경기에서 86타수 27안타 1홈런 11타점 타율 0.314를 기록하며 팀 타선을 이끌었다.

박건우 선수는 “팀이 어려운 5월을 보냈다. 고참으로서 더 잘하라는 의미로 MVP를 주신 것 같다”며 “어느 위치에서든 팀에서 필요로 하는 곳에서 최선을 다해 뛰겠다. 6월에는 원래의 팀 위치에 올라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투수 MVP 김재열 선수는 5월 13경기에 등판해 14와 3분의 1이닝 1승 1패 1홀드 16탈삼진 3실점 평균자책점 1.88을 기록했다. 그는 올 시즌을 앞두고 2차 드래프트로 팀에 합류해 NC 불펜에 안착했다.

김재열 선수

김재열 선수는 “감독, 코치께서 기회를 주셔서 이런 큰 상을 받았다”며 “NC에 와서 정말 좋은 일들이 많이 생기고 있다. 어떤 상황이든 필요한 곳에 나가서 힘차게 던지고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퓨처스리그 5월 MVP에는 투수 손주환과 외야수 박시원·박한결이 5월 MVP에 선정됐다.

손주환은 5월 9경기에서 8과 3분의 2이닝 2승 평균자책점 ‘0’을 기록했다. 박시원은 19안타 2홈런 9타점 2도루 타율 0.388, 박한결은 19안타 3타점 2도루 타율 0.413로 맹타를 휘둘렀다.

한편, NC는 현장 직원 모두 투표에 참여해 매달 월간 MVP를 뽑고 있다. 성적과 기록만이 아닌 팀을 위해 헌신하고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는 부분을 반영해 코치진이 후보자를 선정하고, 선수단과 현장 직원들이 이를 판단 근거로 삼아 투표를 진행한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