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유수율 93.4% 달성연간 누수량 92만 톤 저감으로 수돗물 생산비용 20억원 절감

[경남데일리 = 정현무 기자] 거창군은 지난 11일 서울 한국상하수도협회에서 개최된 ‘거창군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성과판정 심의회’에서 거창군 현대화사업 유수율 93.4%를 판정받았다.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은 2019년부터 5년간 국고를 포함한 236억원의 예산이 투입됐으며 거창읍 강남지역과 가조면의 지방상수도 시설을 대상으로 사업을 시행했다.

군은 노후상도 관로 37km를 교체하고 누수탐사와 복구를 통해 사업 시작 전 65.6%였던 유수율을 93.4%로 끌어올려 연간 92만 톤의 누수를 줄이는 효과를 거뒀다.

이를 수돗물 생산비용으로 환산하면 매년 20억원 비용을 절감한 것이 된다.

유수율이란 연간 정수장에서 생산해 공급된 총급수량 중에서 최종 수요자의 계량기 검침을 통한 요금수입으로 받아들여진 수량의 비율을 말하며 유수율을 잘 관리하게 되면 수돗물 생산과 공급에 소요되는 에너지와 경제적 손실을 저감 할 수 있고 나아가 소중한 물 자원 보존에 기여할 수 있게 된다.

김현태 수도사업소장은 “현대화 사업을 통해 얻은 성과를 다른 지역으로도 확대해 거창군 전체 유수율을 향상시키고 나아가 절감된 예산을 수도시설 개선사업에 재투자해 깨끗한 먹는 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정현무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