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양산
양산시 로컬푸드 임시직매장, 개장 초기부터 ‘인기’상시 출하농업인 70여명, 누적 매출 약 5,700만원
양산시 로컬푸드 임시직매장을 찾은 나동연 시장.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지난달 말 개장한 ‘양산시 로컬푸드 임시직매장’이 지난10일까지 약 3,500여명의 시민이 직매장을 이용하면서 누적 매출액이 5,700만원에 달하는 등 성황리에 운영됐다고 밝혔다.

양산시 로컬푸드 임시직매장은 2019년 공모 선정된 양산시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의 일환으로 양산시 중소농업인의 농산물 판로개척을 위해 5월 31일 개장했다.

특히 생산농가가 수확한 농산물을 직매장에 직접 출하하는 방식으로 신선한 제철 농산물을 가장 맛있을 때 시민에게 선보일 수 있도록 엽채류 2일 과채/과일류는 3일의 판매 기한을 두는 등 엄격한 기준을 두고 있다.

또 중소농업인의 농산물 판로개척 및 농가소득향상을 위해 최소한의 수수료를 제외한 판매금액을 생산농가에게 돌려줌으로써 참여 농가의 만족도 또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로컬푸드 임시직매장은 개장 초기에도 불구하고 현재까지 상시 출하농업인 70여명, 누적 매출 약 5,700만원으로 농업인의 소득증대사업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고 있으며 신선하고 농산물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는 점에서 시민들의 반응이 뜨겁다.

나동연 시장은 “시민들에게 보다 저렴하고 질 좋은 지역 농축산물을 선보이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타 시군과의 협업 등 농축산물 판로 확대를 통해 신선하고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해 생활환경개선과 삶의 질 향상에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