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경남농협, 도농상생 농촌봉사활동 펼쳐㈜상지건축-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와 함께 의령 수암마을서 
경남농협-㈜상지건축-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 의령 수암마을서 도농상생 농촌봉사활동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경남농협이 (사)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 및 ㈜상지엔지니어링건축사사무소, 농협의령군지부 등 임직원 130여명이 참여한 도농상생 농촌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지난 15일 상지건축과 1사1촌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의령군 수암마을을 찾아 10개조를 편성해 마늘·양파·감자 수확, 축사청소, 제초작업 등 고령농가의 부족한 일손을 도왔으며, 마을회관 벽화보수 및 하천정비로 깨끗하고 아름다운 마을만들기에 힘을 보탰다.

올해로 창립50주년을 맞은 상지건축은 2010년 경남농협의 중개로 수암마을과 1사1촌 자매결연을 맺은 뒤 매년 영농철 일손돕기, 농산물 직거래, 임직원가족 농촌체험, 마을주민 복지지원 등 다양한 교류를 통해 수암마을을 소중한 고향으로 여기고 주민들과도 끈끈한 가족의 정을 쌓아왔다.

상지건축은 도농교류의 모범모델로 선도적 역할을 해옴에 따라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와 (사)농촌사랑범국민운동본부(現 도농상생국민운동본부)로부터 농촌사회공헌 기업으로 인증받았으며, 2016년에는 정부로부터 도농교류부문 산업포장을 수상한 바 있다.

이창훈 경남농협 부본부장은 “우리 농업·농촌에 대한 사랑을 꾸준히 실천해 온 상지건축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농촌이 가진 다양한 가치를 보전하고 사회가 요구하는 기업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는 책임있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