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축제·여행
김해 롯데워터파크 10주년 ‘썸머 웨이브’ 13일 오픈야외 슬라이드 등 다양한 시설
김해 롯데워터파크

[경남데일리=배성우 기자] 김해 롯데워터파크가 본격적인 더위를 맞아 13일부터 ‘썸머 웨이브’ 시즌을 오픈한다.

짜릿한 스릴을 자랑하는 인기 슬라이드들을 전격 오픈해 무더위를 잊게 만든다. 

올해는 새롭게 선보이는 야외무대 ‘웨이브 스테이지’에서 신나는 공연과 이벤트 등 다양하고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인다.

롯데워터파크 대표적인 상징인 실외 파도풀 '자이언트 웨이브'는 길이 135m, 폭 120m로 국내 최대 규모이다.

스릴을 즐기는 사람들에 ‘워터 코스터’는 하이라이트로 2인승 튜브를 타고 22m 높이에서 300m 길이의 신나는 트랙을 질주할 때 가슴 뛰는 스릴을 느끼게 한다.

가족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슬라이드로 유대감을 형성할 수 있다. ‘자이언트 부메랑고’는 최대 6명이 튜브를 타고 구불구불한 트랙을 따라 하늘을 향해 솟아오르는 듯한 빠른 상승과 하강의 스릴을 즐길 수 있는 슬라이드다.

길이 190m, 높이 21m로 국내에서 가장 길고 높은 스윙 슬라이드인 ‘더블 스윙 슬라이드’와 거대한 깔대기 안에서 회전할 때 기쁨의 비명이 끊이지 않는 ‘토네이도 슬라이드’도 인기가 높다.

EDM에 맞춰 댄서들이 펼치는 신나는 공연 ‘자이언트 뮤직 웨이브 파티’는 남태평양 폴리네시아를 항해하는 자이언트호의 선상 파티를 컨셉으로 EDM과 댄스 퍼포먼스로 구성됐다. 

무대 앞 객석을 향해 50여개의 워터 이펙트 장치가 발사돼 관객들이 무더위를 만끽하며 공연을 즐길 수 있다.

한낮의 뜨거운 열기가 밤까지 이어지는 7~8월에는 열대야를 잊게 해주는 환상적인 나이트 파티가 펼쳐진다. 

13일부터 8월17일까지 매주 토요일과 광복절 오후 8시에 열리는 ‘핫 썸머 나이트 파티’는 폴리네시아 섬의 아름다운 밤 축제 분위기를 연출한다.

워터파크 개장 10주년을 기념하여 롯데월드 공연팀의 특별공연이 준비됐다. 

지구 반대편에서 날아온 브라질 현지 삼바 퀸과 댄서들이 출연하는 열정적인 삼바 공연은 남미 특유의 열정이 담긴 람바다, 다이나믹한 살사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보인다.

프라이빗하고 조용한 환경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어덜트 풀(Adult pool)’은 13일부터 8월25일까지 운영한다. 
어덜트 풀은 번잡함에서 벗어나 평화로운 휴식을 원하는 손님들을 위해 마련되었고 실외 플레이풀과 힐링 스파, 스파 빌리지를 이용할 수 있다.

무더위 속 알뜰하게 워터파크를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할인 혜택도 준비했다. 

13일부터 19일까지 하루 선착순 100명에 롯데워터파크 홈페이지 ‘롯터팍 업고 튀어’ 얼리버드 이벤트에 참여하면 44% 할인된 요금 4만1900원(골드시즌 대인 기준)에 이용 가능하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