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터뷰
경남대 하태인 교수, 한국형사법학회 학술상 수상
제공=경남대

경남대학교 법정대학 경찰학과 하태인 교수는 지난 10일 고려대학교에서 열린 한국형사법학회 동계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2016년 정암(定庵) 형사법 학술상’을 수여받았다.

정암(定庵) 형사법 학술상은 이 분야의 가장 권위 있는 학회지인 ‘형사법연구’에 게재된 논문만을 심사,  그 중 1편을 최우수논문으로 선정해 시상하는 것으로 해당 학회의 ‘올해의 논문상’ 성격을 갖고 있다.

학술상을 수상한 하태인 교수의 논문은 ‘필요적 공범과 공소시효정지’였는데, 논문을 통해 ‘필요적 공범은 공소시효정지의 적용을 받지 않는다’는 대법원 판결에 대하여 형법과 형사소송법의 이론으로 이를 반박한 것이다.

한국형사법학회는 지난 1957년 창립되어 한국 형사법학계를 대표하는 학문공동체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회원들의 학술활동이 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이나 단체 등과 논의의 장을 적극 마련하고 있다.

한편, 경남대학교 경찰학과는 최근 3년간 총 139명의 공무원 합격자를 배출하여 우수한 성적을 거둔 바 있으며, 2016년에도 총 28명의 공무원 합격자를 배출하여 2000년 학과 창설 이래 최고의 합격률을 계속 유지하고 있다.

배근영 기자  inforcross@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근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