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정희엽의 쉽게 읽는 행정
국비훈련기관 인증에 대하여[칼럼] 정희엽의 쉽게 읽는 행정

실업자나 재직중인 근로자들이 직업능력의 향상을 위하여 직업 교육 또는 기술교육을 받기 위하여 직업학교나 학원 또는 교육시설을 통하여 교육을 받는 경우가 있습니다.

실업자의 경우 관할 고용지원센터에서 일정한 경우 교육을 받을수 있는 카드를 발급하여 주고 이를 통하여 교육비를 국가가 지원해 주는 제도가 있습니다.

이번 칼럼에서는 이러한 교육기관의 설립과 인증에 대하여 이야기 하겠습니다. 학원법에 의한 학원, 고용노동부에서 지정하는 지정시설, 평생교육법에 따르는 평생교육시설 등을 설립하여 관계 행정청에 인가나 허가를 받은 곳은 관할 고용지원센터에서 훈련기관시설로 지정하여 줄 것을 신청하여 직업훈련시설로 지정을 받습니다.

그후 직업능력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하는 직업훈련기관 인증을 받아야 국비훈련을 실시할 수 있는 기관이 됩니다. 이 훈련기관 인증평가는 2단계로 나누어 지며 2단계를 모두 통과하여 1년 인증 또는 3년 인증을 받은 기관은 교육 과정에 대한 심사를 받은 후 교육생을 모집하여 국비훈련과정을 실시합니다. 신규기관의 경우는 1년 인증과 인증 유예로 인증 결과가 나옵니다.

훈련기관 인증평가의 1단계는 기관 적정성 평가를 하는 것입니다. 즉, 해당 교육 기관이 국비를 지원 받을 만한 기관인지를 평가하는 것인데 기관장의 납세 실적, 고용 보험 등의 가입 여부, 임금 체불 내역, 개인 또는 법인의신용 상태 등을 위주로 평가하며 또한 교육과정을 실시할 수 있는 시설이나 장비, 교강사의 확보, 취업처의 확보, 안전 시설, 편의 시설, 정보 보안 등에 관한 전반적인 내용을 자체적으로 기술하여야 합니다.

훈련기관 인증평가 2단계는 현장 평가로 이루어집니다. 즉 시설, 교육 전문가 분들이 교육 기관을 방문하여 전반적인 실태 조사를 합니다. 시설 기준과 장비를 점검하고 안전 시설, 기관장과 교ㆍ강사의 면담, 훈련생 모집과 교육 매뉴얼, 취업처의 발굴 전략, 교육의 차별화, 교재 및 기술 발굴, 인재 양성 계획 등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는 것입니다.

이와같이 국비훈련기관은 철저한 인증과정을 거친 후 만들어집니다. 건실한 국비훈련기관이 많이 생겨서 보다 훌륭한 인재들이 많이 양성되었으면 합니다.

상담 문의: 정희엽행정사 010-3144-4527 

정희엽  essesoon77@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