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진북면, 익명의 독지가 ‘사랑의 성금 100만원’ 기탁

창원시 마산합포구 진북면(면장 최학권)은 23일 오전 관내 익명의 독지가가 진북면사무소를 방문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달라며 ‘사랑의 성금 100만원’을 기탁해 훈훈한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기탁자는 관내 거주하고 있으나 본인이 알려지기를 원하지 않으셨고 “가정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성금 100만원은 이날 오후 관내 수급자, 장애인, 독거노인 등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가구 10세대에 각 10만원씩 지원됐다.

성금을 전달받은 대상자는 “애 엄마는 아프고 혼자 벌어서 딸 4명을 키우기에 너무 힘이 드는데 누군지는 모르지만 이렇게 마음을 써주셔서 감사하다며, 이 감사의 마음을 그 분에게 꼭 전달해달라.”며 마음을 전했다.

최학권 진북면장은 “진북면에 현금 및 현물 기탁이 늘어나고 있는데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이 잘 전달된 결과라는 생각이 든다. 앞으로도 이런 기부문화가 확산되었으면 좋겠다. 훈훈한 마음을 보내주신 기탁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권경률 기자  qnfwhddl@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