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봉사/미담
오동동 복지통장단, 사랑의 국 배달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동장 강병곤) 복지통장단에서는 16일 어려운 이웃 50세대에 ‘사랑의 국 배달사업’을 실시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동네복지 파수꾼인 오동동 복지통장단은 중증장애인 및 독거노인 등 식사를 챙기기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국 배달과 함께 안부를 확인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주민 최접점에서 복지도우미로서의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위해 발벗고 나서고 있다.

조은숙 복지통장은 “최근 생활고에 시달리던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되는 안타까운 기사를 접하면서 우리 오동동 복지통장단에서는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복지공동체 문화를 형성하는데 최선을 다해야겠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사랑의 국 배달 사업을 시작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복지통장들이 앞장서 이웃의 어려움에 대해 함께 의논하고 행복지킴이의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전했다.

이에 강병곤 오동동장은 “항상 이웃을 위해 힘써주시는 복지통장님들께 감사를 드리며, 가장 가까운 위치에서 이웃과 만나는 복지통장의 중요성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며 “민관이 한마음 한뜻으로 협력하는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해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 오동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경률 기자  qnfwhddl@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