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마산 산호천 변사자 발견 신원 확인중

 창원해양경찰서는 25일 오후 4시 42분께 마산 산호천에 떠있는 변사자를 인양 했다고 26일 밝혔다.
 
 창원해경에 따르면 마산 산호동 경동리인아파트 앞 하천에 변사자로 추정되는 것이 떠있다며 지나가는 행인이 112로 신고했다.

 창원해경은 변사자를 인양해 마산연세병원 장례식장으로 이송했다.
 
 경찰에 따르면 변사자는 남자로 신장 약 170cm에 카키색 후드점퍼와 청바지를 입고 있었으며, 부패상태가 심해 신원이 밝혀지지 않아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황민성 기자  hwang@cwin.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