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화가가 사랑한 통영! 통영을 스케치 하다!

대한민국 대표 구상 작가들이 통영에 모였다.

통영시는 통영 관광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기 위해 2018 테마여행 10선 핵심관광지 사업(4권역 통영․부산․거제․남해)의 일환으로 구상 작가 18명을 초청 '통영을 스케치 하다' 행사를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실시했다.

이들은 제승당, 연대도, 만지도, 미륵산 정상, 달아공원 등 통영의 명소를 돌아보면서 작품을 구상하고 스케치했다. 

통영에서 제작된 작품은 10월17~23일까지 서울 인사동 라메르갤러리에서 전시회를 갖는다.

이후 연말 경 통영 남망갤러리에서 순회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화가들은 “통영은 전혁림, 김형근, 이한우 등 국보급 화가들을 배출한 도시답다. 행정에서 이런 관심을 보임으로써 걸출한 화가들이 배출되는 것 같다"며 "1950년 경 천재 화가 이중섭이 왜 통영에서 많은 작품을 남기게 되었는지 알 것 같다"고 말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최근 관광패턴의 변화로 관광객들 대부분이 문학, 미술, 음악 등 테마 관광을 즐긴다는 것에서 착안했다며 통영을 스케치 관광하기 좋은 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통영=김홍준 기자  hongjun1012@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영=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