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보물섬 남해 전국장애인축구대회 열려전국 31개팀 400여명 선수단 및 300여명 봉사자 화합의 장 열어
보물섬 남해 전국장애인축구대회가 지난 12일과 13일 양일간 남해군 일원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2018 보물섬 남해 전국장애인축구대회가 지난 12일과 13일 양일간 남해군 일원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남해복지재단이 주최하고 남해장애인종합복지관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전국 각지에서 31개팀 400여명의 선수들과 300여명의 봉사자가 참가해 푸른 그라운드 위 열띤 화합의 꽃을 피웠다.

김정윤 군 체육시설사업소장은 “비가 오는 날씨에도 많은 팀들이 스포츠 휴양 관광도시 남해를 찾아 주셨다”며 “앞으로도 장애인들의 체육 저변 확대와 건강 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서 ▲지적11인제 전남FC ▲지적5인제 A조 광명장애인월드컵축구단, B조 해치서울FC, C조 합심FC, D조 거제 그린나래FC, E조 양산드림FC, 여성부 전북 레이디스 ▲지적7인제 사천 제니우스 팀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남해=정문혁 기자  chojun78@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해=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