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불법 개조 공기총으로 유기견 쏜 50대 검거

 김해서부경찰서는 불법 개조한 공기총으로 유기견을 쏜 A(57) 씨를 동물 학대 등의 혐의로 검거했다고 16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15일 오후 4시 25분께 김해 시내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차량에 있던 5.5㎜ 공기총으로 도로를 걸어가던 유기견(잡종견)을 향해 실탄 한 발을 쏴 동물을 학대한 혐의다.

 실탄에 맞은 개는 피를 흘리며 달아나 생사를 확인할 수 없는 상황이다.

 경찰은 개에게 총을 쏜다는 112신고로 현장 주변을 탐문 중 A씨를 검거했다.

 A 씨는 경찰에서 "친구들과 계 모임 때 먹으려고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총포화약법에 따라 방아쇠와 노리쇠 등을 경찰에 보관해 마음대로 사용할 수 없게 되자 불법 개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A 씨로부터 범행에 사용한 공기총과 탄환 109발을 압수하고 사건경위를 추가 조사한 뒤 신병처리를 결정할 방침이다.

김해=배성우 기자  bsw325@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