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봄 바다에 핀 빨간 꽃 “멍게” 안심하고 드세요

청정해역 통영에서 생산되는 제철 맞은 멍게가 평년보다 3배가량 많이 수확돼 풍년을 맞고 있지만 지난 3월부터 패류독소로 인해 채취 및 판매가 금지되면서 가격폭락과 판매부진으로 멍게양식 어민들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5월 초 남해안에 패류 채취 금지령이 전면 해제 되면서부터 점차 멍게유통이 활성화 되고 있지만 아직 침체된 경기회복과 소비활성화를 도모하기엔 역부족이다.

 이에 멍게수하식수협에서는 18일 관광인프라가 구축된 스카이라인 루지 파크랜드광장에서 멍게소비촉진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멍게로 만든 멍게전, 멍게잡채, 멍게비빔밥 등 다양한 음식을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무료로 선보일 예정이며 다양한 홍보행사를 통해 위축된 멍게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통영=김홍준 기자  hongjun1012@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영=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