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기초단체장
미래당 정규헌 창원시장 후보 “보행자 위주 도심지 만들 것”

 

미래당 정규헌 창원시장 후보

정규헌 바른미래당 창원시장 후보가 17일 차량출입을 통제하고 보행자에 우선권을 주는 슈퍼블록 도입과 광역교통공사 설립, 자동차전용도로 개설을 골자로 하는 교통공약을 발표했다.

 그는 “도심 번잡지역에 차량 출입을 막고 보행자에 우선권을 주는 슈퍼블록을 도입해 보행자 위주의 도심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창원과 부산, 김해, 함안, 고성 등 늘어나는 인근 시군과의 교통수요에 대비해 광역교통공사를 설립하고 도심지 외곽에 자동차전용도로를 개설하겠다고 공약했다.

 특히 출퇴근시 정체가 심한 교차로에 지하차로나 고가도로를 설치하고 학교운동장 지하에 주차장을 개설해 주민에 개방하는 공약도 냈다.

 교통비 30% 할인되는 창원시 하나로 교통카드 출시, 누비자 정류장 확대, 관광객을 위한 1일 패스권 도입, 광역전철 개통에 대비한 외지관광객을 위한 마산역 출발 관광버스 운행, 해상관광택시 도입도 공약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