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서피랑으로 꽃나들이 오세요서피랑 공동체정원 4,300㎡에 금계국 조성

 통영 서피랑 공동체정원에 금계국이 만개해 지역주민과 관광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서피랑 공동체정원은 지난해 통영시에서 공모한 주민자치특성화사업으로 선정되어 99계단과 피아노계단을 잇는 약 4천300㎡(1300평)에 조성됐다.
 
 특히 지역주민들이 힘을 모아 잡초 및 칡넝쿨을 제거하고 금계국을 식재해 통영의 관광지로 발돋움하고 있는 서피랑에 황금빛으로 물든 언덕을 조성했다.

 서피랑을 찾은 관광객은 “최근 서피랑이 통영의 각광받는 관광지로 알려져 방문 했다"며 "노란 금계국으로 물든 언덕에서 인생샷을 찍은 것 같아 기분이 좋고, 바로 옆 99계단과 피아노계단도 특색 있고 재미있다”고 말했다.

 김용우 명정동장은 “이곳 서호벼락당은 과거 잡초가 무성하고 해충이 들끓는 곳이었으나 서피랑 마을만들기를 통해 주민들이 힘을 합쳐 변화 시켜 나가는 곳으로 현재 금계국으로 물든 언덕은 방문객들에게 아름다운 볼거리를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통영=김홍준 기자  hongjun1012@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통영=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