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음식·맛집
순수 토종한우 아니면 100% 배상, 믿고 먹는 소고깃집[eat place] 북면 황우장사가든

소고기는 언제나 사랑이다. 마블링이 예술인 꽃등심부터 고소하고 감칠맛 나는 토시살,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안창살까지 소의 여러 부위들은 제각각의 매력으로 많은 사람들의 입을 즐겁게 한다. 맛있는 만큼 가격이 저렴하지 않은 외식 메뉴 중 하나인데, 이왕 비싼 돈 주고 먹는 것 제대로 된 고깃집을 찾는 게 중요하다.

북면 황우장사가든은 자체적으로 토종한우보증제도를 실시하고 있다. 도축증명서와 등급증명서를 1년 이상 보관하고 있으므로, 만약 순수 토종 한우가 아닐 시 1,000만 원을 배상하겠다는 간판을 내걸고 있어 더욱 신뢰가 간다.

메뉴는 갈빗살(100g 19,000원)과 꽃등심(100g 19,000원), 토시살(100g 26,000원), 안창살(100g 26,000원), 육회(小 15,000원), 그리고 갈비꽃살과 토시살로 이뤄진 황우스페셜(100g 22,000원)이 있다.  그중에서 갈빗살 300g과 육회 小자를 주문했다.

밑반찬은 비교적 간단하게 나온다. 샐러드와 백김치, 양파절임, 선짓국 등이 깔끔하게 내어진다. 이윽고 나온 갈빗살은 붉은 빛깔에 하얀 마블링이 화려하게 들어가 보기만 해도 먹음직스러워 보인다. 숯불 위에 살짝 구워내 육즙을 한가득 머금고 있을 때 얼른 소금에 찍어 함께 구운 버섯과 백김치 등을 얹어 먹으니 꿀맛이 따로 없다.

이어서 나온 육회도 싱싱하고 양념이 잘 배어 있어 젓가락이 계속 간다. 저지방에 고단백인 우둔살을 사용해 쫄깃하고 담백한 맛이 인상적이다. 후식으로 주문한 물냉면(5,000원), 된장찌개(3,000원)도 허투루 만든 것 같지 않고 맛이 좋다.

황우장사가든에는 식육코너가 따로 있어 한우모듬스페셜, 갈빗살, 꽃등심, 꽃갈비, 안창살, 한우국거리, 한우불고기, 산적거리, 사골, 우족 등을 포장판매하고 있어 선물용으로도 좋다. 특히 월, 목요일에는 소 잡는 날이라 싱싱한 간과 천엽을 맛볼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황우장사가든은 북면에 자리한 만큼, 가족 또는 지인과 함께 천주산을 등반하거나 마금산온천으로 나들이 다녀온 후, 황우장사가든에서 질 좋은 소고기로 배를 든든하게 채우면 완벽한 나들이가 될 듯하다.

 

위치: 창원시 의창구 북면 천주로 992
전화: 055-299-5484
영업시간: 11:00 - 21:00 (월요일 휴무)

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