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국무총리기 전국 생활체육 시‧도대항 검도대회 함안서 열려경기도 종합우승, 2위 인천광역시, 3위 강원도

‘2018 국무총리기 전국 생활체육 시·도대항 검도대회’가 지난 7일과 8일 양일간 함안체육관에서 개최됐다.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대한검도회, 경상남도검도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체육진흥공단, 함안군 등이 후원한 이번 대회에는 1천500여 명의 선수단과 임원 등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쳤다.

이번 대회는 단체전 7개 종목과 개인전 9개 종목으로 나눠 토너먼트 방식과 채점식으로 경기가 진행됐으며, 전국 각지에서 참가한 초등학생부터 청·장년과 노년층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선수들이 기량을 겨뤘다.

이날 대회 결과, 경기도가 종합우승의 영예를 안았으며 2위는 인천광역시, 3위는 강원도가 각각 차지했다.

또 단체전에서는 초등학생·청소년·여자·남자중년부에서 경기도가 우승을 차지했으며, 대학동아리부에 전라남도, 남자청년부에 광주광역시, 남자장년부에 강원도가 각각 입상했다.

개인전에서는 초등저학년부 박재완(경기), 초등고학년부 이산(경기), 중학생부 신민재(부산), 고등학생부 박현빈(부산), 여자부 김재원(인천), 대학동아리부 박건호(전남), 남자청년부 이현창(강원), 남자장년부 박진환(경기), 남자중년부 장차석(울산) 씨가 각각 우승을 거뒀다.

개회식에 참석한 조근제 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아라가야의 옛 고도 함안을 찾아주신 여러분을 7만 군민과 함께 뜨겁게 환영한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검도가 품격 있는 스포츠로 사랑받고 동호인도 늘어나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지난 8일 ‘제17회 함안군수기 배드민턴 대회’와 ‘제27회 함안군수기 남·여 궁도대회’가 함안군체육회 주최로 군북 3·1체육관과 함안 와룡정에서 각각 200여 명의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대회 결과 배드민턴 대회에서는 함안클럽이, 궁도 대회에서는 단체전에 와룡정 송조, 개인전에 가야정 안상정 씨가 각각 1위를 수상하는 영예를 차지했다.

함안=조홍래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안=조홍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