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경상남도, 일본 종합 무역사절단 참가기업 모집나고야, 오사카 무역사절단 파견으로 일본시장 집중 공략

경상남도는 일본 나고야․오사카 지역에 무역사절단을 파견하기로 결정하고, 참가 기업을 모집한다.

이번 무역사절단 파견 결정은 도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지원과 수출역량 강화를 통한 매출증대를 위한 것으로, 오는 10월 22일부터 26일까지 5일간 추진할 계획이다.

‘무역사절단’은 경쟁력은 있지만 내수 시장에 머무르고 있거나 신규 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를 도모하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제품 시장성과 국제인증 보유 등 수출기반 준비 정도를 종합적으로 검토해 8월 중 10개사를 선정할 예정이다.

무역사절단으로 선정되면 부품․기계산업이 발달된 제조업중심지인 일본 나고야, 오사카에서 도내 주력 육성산업인 조선 기자재, 자동차 부품 등을 포함한 종합품목에 대한 홍보 기회를 갖게 된다.

바이어와 직접 만나 제품을 소개하는 것은 물론, 무역 상담을 통한 마케팅도 가능하다. 상담장 임차료(장치비 포함) 및 바이어 발굴비 100%, 통역비 50%, 편도항공료(1사 1인)등의 지원도 받게 된다.

이번 무역사절단은 경상남도가 중소기업진흥공단 경남지역본부와 협업을 통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경상남도 내에 본사 또는 공장을 둔 중소기업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7월 11일부터 25일까지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trade.gyeongnam.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곽영준 경상남도 국제통상과장은 “우수한 기술력과 경쟁력을 보유한 도내 중소기업이 이번 무역사절단 활동을 통해 수출길을 확대하고 꾸준한 성장세를 지속적으로 이어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