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 실버가요제서 82세 이도재 씨 최우수상 수상

11일 오후 1시 종합사회복지관 3층 대강당에서 열린 2018년 실버가요제에서 '추억의 소야곡'을 열창한 이도재(82)씨가 최우수상을 차지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실버가요제는 종합사회복지관 본관, 상평분관, 상락원, 청락원의 노래교실 수강생 및 복지관 프로그램 이용자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4개관 어르신들이 한자리에 모여 지역 초청가수 공연과 예선을 거쳐 본선에 진출들이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지난 4일 52명의 참가신청자 중 예선을 거쳐 선발된 12명의 본선참가자가 열띤 경합을 펼쳤다.

참가자들은 “나이 많은 우리들을 위해 마음껏 노래 부를 수 있는 무대를 마련해줘 행복한 하루를 보낸다.”며 진주시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행사 진행과 심사를 맡은 펀 엔터테인먼트 곽진안 전문 MC 는 “가요제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밝은 얼굴과 활기찬 에너지에 오히려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진주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복지관 이용 어르신들의 다양한 여가 활동 프로그램 개발에 힘써 지역주민과 함께 하는 복지관이 되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진주=권경률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주=권경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