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마산회원구
봉암유원지 데크로드 정비 완료

창원시 마산회원구는 봉암유원지 데크 시설물 보수 작업을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팔용산에 위치한 봉암유원지는 수려한 자연경관과 인공호수를 갖춰 도심 속 시민휴식공간으로 각광받고 있지만, 설치한 지 10년이 지난 데크로드 목재 노후화로 보수작업이 필요한 실정이었다.

이에 마산회원구는 목재 부식이 심했던 목교 3개를 전면 교체하고, 데크로드 노후 구간 75m과 수변데크 의자 등을 부분 보수했다.

이세원 마산회원구 산림농정과장은 “봉암유원지 내 설치돼 있는 데크 시설물의 지속적인 점검과 보수로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유원지 경관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창원=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창원=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