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주차 시 과태료 부과창원소방본부, 10일부터 시행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사진

창원소방본부는 10일부터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에 주차하면 최고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고 밝혔다.

10일부터 시행되는 소방기본법 시행령에 따르면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설치대상은 공동주택 중 100세대 이상 아파트, 3층 이상 기숙사에 해당되며 소방자동차가 접근하기 쉽고 소방활동이 원활히 이뤄질 수 있도록 각 동별 전면 또는 후면에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을 1개소 이상 설치해야 한다.

특히 소방자동차 전용구역에 주차 및 물건 적치, 노면표지 훼손 등 방해 행위를 할 경우 최고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또한 개정된 도로교통법상 소방용수시설, 비상소화장치 등 소방시설 주변 5m가 주·정차 금지구역으로 지정되며 다중이용업소 영업장이 속한 건축물 5m 주변은 소방활동을 위한 최소 공간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소방본부장 요청에 의해 지방경찰청장이 지정하는 주차금지구역으로 설치 지정할 수 있다.

창원소방본부 관계자는 “지난 해 충북 제천 화재 등 불법 주차된 차량 때문에 화재진압이 늦어져 피해가 커졌던 사례가 있다.”며 “한순간의 편안함 보다 우리 가족의 안전을 위하여 소방자동차 전용구역 확보에 적극 동참하여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