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진해경찰서, 사람이 먼저인 교통문화 홍보 전개

진해경찰서(서장 이태규)는 진해 안골동소재 안정공원 물놀이터에서 어린이 등 교통약자 배려를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주민들에게 어린이, 노인 등 교통약자 배려를 위한 교통문화 분위기 확산을 위해 안전보행 3원칙 등 홍보하며 사람이 먼저인! 보행자가 우선인 교통문화 정착을 당부했다. 

김광호 교통관리계장은 “휴가철을 맞아 물놀이터 등 유원지를 찾는 주민이 안전할 수 있도록 홍보 및 단속을 강화하고 더불어 운전자와 보행자가 교통법규를 준수하고 서행운전을 통해 안전한 진해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