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해
남해군, 멘토·멘티와 함께하는 시원한 물놀이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멘토·멘티 여름 나들이
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멘토·멘티 여름 나들이

남해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삼동면 청소년수련관에서 결혼이민자 정착멘토링 사업의 일환인 ‘멘토·멘티 나들이’ 물놀이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멘토와 멘티 가족 50명은 오전 가족프로그램인 몸유희 가족 간 친분쌓기를 시작으로 폭염대비 안전수칙, 물놀이 안전수칙 등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고 오후에는 시원한 물놀이와 멘토멘티 담화의 장을 열어 돈독한 우애와 추억을 쌓았다. 

‘멘토·멘티 나들이’는 한국에 입국한 결혼이민자(멘티)가 한국생활에 먼저 적응한 결혼이민자(멘토)를 만나 친목을 도모하고 서로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고 해결방안을 함께 생각해보며 한국생활에 함께 적응해 나가는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당몽니(베트남·32세) 씨는 “멘토와 멘티가 서로 만나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은 종종 있었으나 이렇게 가족 모두가 어울려 물놀이와 신나는 프로그램을 함께 하니 너무 즐겁다”며 “나 자신보다 가족 모두가 함께 고민하고 서로 알아가며 이해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남해=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해=정문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