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 일환 농촌일손돕기 실시NH농협은행 경남본부, 의령 구소마을 찾아
NH농협은행 김석균 본부장 등 임직원 40여명은 13일 의령군 용덕면 구소마을을 찾아 비닐하우스 내 작물 제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가 '또 하나의 마을만들기' 운동을 펼쳐온 가운데 지난 2016년 명예이장으로 위촉된 마을을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해 도농상생을 실현하고 있다.

NH농협은행 김석균 본부장 등 임직원 40여명은 13일 의령군 용덕면 구소마을을 찾아 비닐하우스 내 작물 제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구소마을과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지난 2016년 농협의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운동을 통해 인연을 맺어 본부장을 명예이장으로 위촉해 지속적인 교류와 일손지원을 펼쳐왔다.

양재명 구소마을 이장은 “해마다 마을을 찾아 든든한 이웃이 되어주는 김석균 본부장님과 농협 직원들에게 마을을 대표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김석균 본부장은 “적은 일손이나마 마을에 도움이 되어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 다양하고 지속적인 상호교류를 통해 살기 좋은 구소마을 만들기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