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지역농산물 수출활성화 위해 수출농가 한자리에 모여
고성군, 지역농산물 수출활성화 위해 수출농가 한자리에 모여

 고성군은 14일 고성군농업기술센터에서 농산물 및 농산가공식품 수출활성화 촉진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백두현 고성군수, 농산물 수출업체 관계자, 파프리카, 참다래 등 수출 농가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설명회는 농산물 수출 준비과정 등의 정보를 교류하고 수출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농산물 및 농산가공품의 수출 동향 및 전망, 수출 촉진을 위한 지원시책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백 군수는 농산물 수출의 어려움 등 농가와 수출업체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수출확대 방안에 대해 모색했다.

또한 수출농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수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검토했다.

백 군수는 “신선농산물 및 가공제품의 수출이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수출기반사업을 강화하고 수출유망 품목을 지속적으로 발굴 육성하겠다”며 “지역의 우수 농산물과 농산가공식품의 수출길이 확대될 수 있도록 해외시장 판매 홍보 등 각종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한편, 고성군은 지난해 일본, 동남아, 네덜란드, 홍콩, 싱가포르 등지에 파프리카, 새송이버섯, 딸기 등 9품목 3620톤 1만 753불을 수출했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