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사건사고
순찰 나간 해군 군무원 바다서 숨진 채 발견

14일 오전 7시41분께 창원시 진해구 앞바다에서 해군군수사령부 정비창 소속 군무원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해군은 이날 당직 근무 중이던 A씨가 군항부두 순찰을 나간 후 연락이 두절된 것으로 파악했다.

해군 헌병대는 근무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