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축제·여행
"가을 여행은 경남으로" 숙박업소 할인 등 다양한 혜택축제·행사 53개 풍성, 20일~11월 4일 '여행주간 프로그램' 운영
합천황매산군립공원

경남도는 도내 시·군과 한국관광공사 경남지사, 경남관광협회 등과 함께 오는 20일부터 11월 4일까지 16일간을 '2018년 가을 여행주간'으로 정하고, 관광지·숙박업소 할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경남도는 여행주간 슬로건을 '여행이 있어 특별한 보통날'로 정해 경남을 찾는 관광객의 편의를 위해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가득한 53개 축제와 행사와 연계해 도내 관광지와 체험시설, 숙박시설 등 문화·관광시설 81개소에 대해 무료 또는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가을 여행주간 추전 여행지 44곳 소개 등 다양한 여행주간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여행주간에 경남수목원, 경남도립미술관, 제승당, 밀양시립박물관 자연휴양림, 지리산빨치산토벌전시관 등은 무료로 운영한다. 

창원 2층시티투어버스, 사천항공우주박물관, 클레이아크 김해미술관, 거제블루시티투어, 통도환타지아, 당항포 관광지, 원예예술촌, 산청한의학 박물관 등은 입장료 10~50% 할인 혜택으로 관광객을 유치한다. 

산청동의보감촌

또한 제42회 남명선비문화축제(10월 19~20일), 양산국화향연(10월 21일~11월 11일), ‘공군과 함께하는 2018 사천에어쇼’(10월 25~28일), 제18회마산가고파국화축제(10월 26일~11월 9일), 제23회 김해분청도자기축제(10월 26일~11월 4일), 제13회 거제섬꽃축제(10월 27일~11월 4일),  제2회 고성가리비수산물축제(10월 27~29일), 2018 의령예술제(10월 29일), 악양대봉감축제(11월 2~4일) 등 지역별로 다양한 축제와 풍성한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여행시간을 밤까지 연장해 체류형 관광 활성화와 야간 관광에 대한 관심도 제고에도 나선다. 

통영시에서는 '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걷는 토영 이야~길 夜밤마실 투어'(10월 20·27일, 11월 3일)를, 밀양시에서는 ‘영남루 야간기행, 영남루에서 맞이하는 가을’(10월 20·21일)을, 함안군에서는 ‘아라가야 달빛마중’(10월 20·21일, 26·27·28일)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창원시의 '편백숲 浴(욕)먹는 여행'은 바다와 산림이 인접해 빼어난 자연환경을 기반으로 해풍욕과 삼림욕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힐링관광 프로그램이다.

국립진주박물관은 ‘2018 음악과 미술이 있는 박물관’(10월 20, 27일)을 운영해 관광객들이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는 색다른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가을 정취를 만끽하며 힐링할 수 있는 걷기여행축제도 개최된다.

창원에서는 ‘코리아둘레길 브랜드 선포식 기념 힐링걷기여행’(10월 20일), 하동에서는 ‘회남재 숲길 걷기여행’(10월 27일), 함양에서는 ‘지리산둘레길 걷기축제’(10월 27~28일)가 열린다. 

경남도는 가족과 연인, 친구와 가볼만한 '가을 여행주간 여행지 44개소'를 추천했다.

먼저, 자녀와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창원시티버스 투어’와 용지호수를 새롭게 느낄수 있는 ‘무빙 보트’, 임진왜란의 역사를 체험할 수 있는 ‘진주성 탐방’과 ‘진주레일바이크’,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통영 어드벤쳐타워’, 재미있는 생태체험 기회를 제공할 김해 ‘화포천 습지생태공원‘ 및 창녕 ‘우포늪 생태탐방여행’, 공룡발자국 화석을 만날 수 있는 고성 ‘상족암 군립공원 탐방’과 영화 촬영지로 인기 높은 ‘합천영상테마파크’ 등을 추천했다.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곳으로는 산청 ‘동의보감촌’, 함양 ‘상림공원’, 해인사 ‘홍류동 소리길’, 고성 ‘학동마을 옛 담장’, 함안 ‘입곡군립공원’, 양산 ‘대운산 자연휴양림’, 진주 ‘진양호’, 의령 ‘역사문화 부잣길’, 고성 ‘문수암’, 남해 ‘내산단풍길’, 하동 ‘삼성궁’, ‘거창사건 추모공원’, 합천 ‘황매산 군립공원’ 등을 추천했다.

'가을 여행주간 축제·행사 및 할인정보'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경남관광길잡이와 여행주간 누리집에서, ‘가을 여행주간 추천여행지’는 경남관광길잡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제홍 경남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많은 관광객이 경남을 찾아 소중한 추억을 만들고, 심신도 치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할인혜택을 준비했다"면서 경남 방문을 권장했다. 


최경연 기자  wooul1004@hanmail.net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경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