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진해구
구무영 진해구청장, 첫 현장행정 나서주민 안전과 불편 해소에 역점
주민 안전과 불편 해소에 역점

창원시 구무영 진해구청장은 지난 10일 진해 동부지역 주요 현안사업장 6곳을 현장 점검하며 주민안전과 불편 해소를 위해 추진되는 사업을 우선해 챙기고 있다.

구 구청장은 동부지역 사업장을 시작으로 권역별 주요사업 및 현안지역을 방문해 사업 진행상황을 확인할 예정이다.

용원동은 상습 침수 예방을 위해 용원 2배수펌프장 개선사업과 부산항 신항 재해방지시설 설치사업이 올해 추진되고, 불법 주차 해소를 위한 청안동 공영주차장 및 주변쉼터 조성사업이 오는 7월 조성될 예정이다.

그리고 동부권의 부족한 보건시설 및 주차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용원동 복합공영 주차타워가 건립된다.

또 웅천동 제덕마을~천자봉 공원묘원 간 도로개설과 남문지구 동천변 정비 및 산책로 조성사업이 올해 완료될 예정이다.

구무영 구청장은 “주민의 편의를 위해 공사를 차질 없이 시행될 수 있도록 하고 근래 사업장 근로자의 안전사고문제가 대두되고 있는 만큼 사고 없이 공사가 진행되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했다.

김혜인 기자  hyein8814@naver.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