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대우조선노조, 18~19일 쟁의행위 찬반투표매각 반대 본격 투쟁, 노조참여보장ㆍ고용안정 쟁취

산업은행이 대우조선해양을 현대중공업에 매각하는 것을 반대하는 대우조선노조의 투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있다.

구정 휴가 전 대우조선 매각 소식을 접한 노조가 기자회견을 통해 휴가 이후 전면파업을 불사하는 투쟁을 선언한대로 오는 18∼19일 조합원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금속노조 대우조선지회(지회장 신상기)인 노조는 이를 위해 13일 임시대의원대회를 열어 쟁의행위를 결의수순을 밟을 예정이다.

대우조선 지회 관계자는 “이번 매각반대투쟁은 지난 8일 현대중공업 지부와 합의한 공동대응기조를 바탕으로 노조참여보장, 고용안정을 지켜낼 것”이라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