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홍희 남해해경청장, 창원해경서 찾아 직원들과 소통직원들과 격 없는 대화, 현안업무에 대해서도 고민
김홍희 남해해경청장, 창원해경서 찾아 직원들과 소통

김홍희 남해지방해양경찰청장이 12일 창원해경서를 찾아 직원들과 서로 소통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 김 청장은 업무 유공자 3명에게 표창을 전달하고, 직원들과 격 없는 대화를 나누었다.

또한 현안사항에 대해서도 함께 고민하고, 해결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어 마산파출소와 마산해상교통관제센터를 찾아 현장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사기를 북돋았다.

김 청장은 12일 창원해경서를 시작으로 부산, 통영을 거쳐 15일 울산해경서를 마지막으로 4일간 소속 해경서 4곳을 둘러 볼 계획이다.

김홍희 남해해경청장은“해양경찰 스스로가 해양 전문가가 될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해야 한다”며“국민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안전한 바다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