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고성~서울 시외버스 첫차 운행시간 오전 6시로 조정
고성군청 회의실에서 시외버스 운행시간 조정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경남도가 고성에서 서울(남부)로 이동하는 승객의 교통 이용편의를 위해 시외버스 첫차 운행시간을 오전 6시 25분에서 오전 6시로 조정한다.

그동안 지역 내에서 첫차 운행시간을 앞당겨 달라는 요청이 지속적으로 있어왔고, 이에 경상남도는 12일 고성군청 회의실에서 고성군민, 고성군 도의원, 운수업체, 경상남도 및 고성군 교통담당 과장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개최해 시외버스 운행시간 조정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운행시간 조정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됐다.

조규호 경상남도 교통정책과장은 이용시간 조정에 따른 이용 불편함이 발생하지 않도록 홍보 등 사전준비를 철저히 해줄 것을 운수업체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이번 운행시간 조정은 여객터미널 등에 충분한 홍보를 거친 후 2월 25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조규호 경상남도 교통정책과장은 “앞으로도 도민의 대중교통 이용편의를 위해 합리적인 시외버스 노선신설(조정) 등 교통인프라 확충뿐만 아니라 서비스 향상을 통해 이용객들이 지속적으로 찾는 시외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