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삼성중공업 사내 협력사 3천여명 신규인력 모집거제시 21일 일자리박람회 개최

거제지역 조선사인 삼성중공업이 올해 초 4천199억원 규모의 LNG선 2척을 수주하는 등 지역 조선해양산업에도 청신호가 켜지고 있다.

조선업 1번지 거제에서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삼성중공업 사내협력사에서 최근 수주한 물량에 대한 작업공정에 참여할 종사자를 대규모로 모집한다는 것이다.

삼성중공업 관계자에 따르면 사내협력사의 경우에만 연말까지 약 3천명여명 이상 규모의 신규 인력이 필요하다는 전망이다.

작업 일정상 가장 시급히 필요한 인력 300명을 모집코자 고용노동부 거제고용복지+센터와 거제시 합동으로 21일  오후 1시30분 거제시청 대회의실(별관 3층)에서 개최한다.

이번 일자리박람회를 통해 모집할 분야는 취부, 용접, 도장, 족장, 전기, 보온가공 등 현장중심의 일자리가 주를 이룬다.

분야별 모집인원과 임금 등은 워크넷(www.work.go.kr)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거제 조선업종에 취업을 원하는 구직자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이력서 등 면접서류를 지참하여 당일 방문하면 면접이 가능하고, 당일 현황판을 통해 현장방문 구직자가 한눈에 행사장을 살펴 볼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면서, 동일직종 구인사업장 배치를 달리하여 구직자의 면접기회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박람회에는 조선업 인식개선을 위한 기업설명회를 사전행사로 진행하고,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 전용관과 조선업 퇴직자의 전직 및 유턴 지원을 위한 홍보관도 운영한다.

거제고용복지+센터와 거제시는 21일 일자리박람회 외에도 신규인력에 대한 채용행사를 계속 진행할 계획이다.

김홍준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