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김해
“상인이 건강해야 전통시장이 산다”김해시, 찾아가는 건강관리 서비스 제공
   
▲ 김해시는 생업으로 인해 건강관리에 소홀하기 쉬운 시장 상인들을 찾아가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김해시는 생업으로 인해 건강관리에 소홀하기 쉬운 시장 상인들을 찾아가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찾아가는 건강일터 사업을 위해 시는 지난 12일과 13일 양일간 삼방시장 점포를 하나하나 방문해 심뇌혈관질환 위험인자를 검사했다.

또 시장 내 건강체험관을 설치해 금연클리닉, 우울증, 스트레스, 알코올 중독 검사와 상담, 인바디 검사와 악력 테스트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했다.

시는 이번 검사결과를 토대로 앞으로 6개월간 월 1~2회 삼방시장을 방문해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반찬가게를 하는 이모씨는 “콜레스테롤 수치가 너무 높게 나와 깜짝 놀랐다. 이렇게 찾아와서 건강검진을 해주시니 고맙고 앞으로 건강관리에 각별히 신경을 쓰겠다”고 말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고혈압, 당뇨 관리와 금연, 운동 상담은 물론 근골격계 질환 관련 교육을 병행할 것”이라며 “서비스업종인 만큼 감정노동으로 인한 스트레스, 알코올 중독에 대해서도 우리시 정신복지센터, 중독통합관리지원센터와 연계해 관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