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우리이웃
농협하나로마트 창원점,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농협하나로마트 창원점, 영농철 농촌일손돕기 나서

농협하나로마트 창원점(점장 하주헌) 임직원 20여명은 11일 영농철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밀양 하늘농원 사과 농가를 방문해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날 일손돕기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고령화 등으로 인해 일손이 부족한 농촌을 지원하며 “농업인을 위한 농협“ 이라는 농협의 이념 실천을 위해 하나로마트 창원점 직원들이 구슬땀을 흘렸다.

하늘농원 이병태 대표는 “일손이 많이 부족한 상황에서 일손돕기가 많은 도움이 됐다.“며 “무더운 날씨 속에서 수고해주신 하나로마트 창원점에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창원점 하주헌 점장은 “열매들이 건강하게 자라나 잘 무르익어 올 가을 기뻐할 농가를 생각하니 기쁘고 설랜다.“며 “농촌인구 고령화 등으로 인력부족 현상이 고질화되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에 하나로마트 창원점이 앞장서 지원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