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전문무역상사 초청 경남 제조기업과 수출상담회 개최“말 통하는 바이어와 경남 안방에서 해외시장 개척”
전문무역상사 초청 경남 제조기업과 수출상담회 개최

한국무역협회 경남지역본부(본부장 최주철)는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주력품목(자동차부품, 기계부품, 조선기자재, 소비재) 중소 제조기업의 수출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13일 ‘2019 전문무역상사 초청 경남 제조기업과의 1:1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경남 소재 내수 중소기업 및 수출 초보기업들에게 국내 전문무역상사(바이어)의 네트워크를 알선하고 해외진출 및 수출확대 기회를 제공하고자 개최된 이번 수출상담회는 서울, 인천, 부산 등 전국 각지에서 초청된 17개사의 전문무역상사(바이어)와 경남지역 중소 제조업체 68개사가 참석해 총 158여건의 품목별 1:1 수출 상담이 진행됐다.

특히 이번 수출상담회는 사전에 전문무역상사와 도내 제조업체 간 취급품목 및 수출희망 국가정보를 1차 체크한 후에 상담테이블을 매칭해 보다 효과적인 상담이 진행됐다.

또한 자동차부품, 기계부품, 조선기자재, 식품, 생활용품 등 도내 다양한 품목의 중소 제조 기업들과 해당 품목을 전 세계에 전문적으로 수출하는 전문무역상사와 상담이 매칭되어 평소 해외수출 시장개척 및 바이어 발굴이 어려운 도내 수출 중소기업들의 수출시장 개척에도 크게 도움이 됐다.

한국무역협회 최주철 본부장은 “이번 수출상담회를 통해 도내 내수 및 수출 Start-Up 기업들이 국내 전문무역상사들의 풍부한 해외 네트워크와 수출 노하우를 활용해 해외시장 진출의 첫 걸음을 떼는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