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교통문화지수 평가 전국 군단위 부문 최우수 차지국토부 장관상 수상

고성군은 2018년 교통문화지수 평가에서 전국 82개 군 지역 중 1위를 차지하면서 지난 4일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지난 1월 31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8년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결과에 따른 것으로 고성군은 평가점수 84.63을 받으면서 전국 82개 군 지역 중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특히 경남도내에서 고성군이 유일하게 순위권에 진입했다.

고성군은 그간 교통문화 향상 시책 추진과 고성경찰서 등 관련기관과의 협업을 통한 업무추진, 군민의 자발적 참여 및 의식개선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이번 성과에 대해 “교통환경 개선에 대한 군민의 관심과 노력, 행정의 지속적인 개선의지가 이번 수상의 밑거름이 됐다.”며 “앞으로도 군민과 함께 선진교통문화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교통문화지수 평가는 교통안전법 제57조에 따라 전국 229개 지자체를 인구 기준 4개 그룹으로 나누어 지역주민의 운전행태와 교통안전, 보행행태 등을 객관적으로 측정해 교통안전의식과 교통문화수준에 대한 평가로 진행됐다.

송준호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