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백지영 출연, 이동우 가슴 뭉클한 이야기미우새 1~3부 시청률 모두 상승 동시간대 1위 휩쓸어

SBS 인기 예능 ‘미운 우리 새끼’ 23일 방송에 가수 백지영이 스페셜 MC로 출연하고 난치병과 사투와 함께 이동우가 들려주는 가슴 뭉클한 가족애 이야기가 전파를 타면서 ‘미운 우리 새끼’ 시청률 (TNMS, 전국)이 1부에서 3부까지 일제히 모두 지난주 보다 상승했다.

이날 1부 전국 시청률은 17.5%로 지난 주 보다 1.5% 포인트 상승 했고, 2부 시청률은  18.5% 로 지난 주 보다 0.2% 포인트 상승, 3부는 20.2% 포인트로 지난 주 대비 1.0% 포인트 상승하며 각 각 가장 높은 시청률로 모두 동시간대1위를 휩쓸었다.

동시간대  KBS1 채널의 ‘KBS 뉴스9’ 시청률은 10.4%, KBS2 ‘개그 콘서트’는 7.7%, MBC ‘호구의 연애’는 1.9~2.1%를 기록하면서 모두 ‘미운 우리 새끼’ 시청률 보다 낮았다.

이날 ‘미운 우리새끼 에서는 틴틴 파이브 출신 이동우가 자신이 실명 판정을 받은 이야기 또 아내가 뇌종양 수술 후 청력을 잃은 사실을 이야기 하며 자신의 버킷리스트는 ‘눈을 뜨는 것이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울렸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