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연예
소녀주의보 한-필 수교 70주년 기념 행사 참가 위해 출국소녀주의보 Kpop 전도사, 해외활동의 신호탄
소녀주의보(지성,슬비,구슬,샛별) / 뿌리엔터테인먼트

복지돌로 알려진 소녀주의보(지성,슬비,구슬,샛별)가 한-필 수교 70주년 기념 행사에 축하 공연을 펼친다.

소속사 뿌리엔터테인먼트는 9일 “소녀주의보(GSA)가 발렌수엘라 시 성인(Dr. Pio Valenzuela) 탄생 150주년 및 한-필 수교 70주년 기념행사에 축하 공연을 위해 10일 출국한다.”고 전했다.

이번 공연은 부천시와 발렌수엘라 시 자매결연 기념 행사로 소녀주의보는 부천시 방문단과 함께할 예정이다.

소녀주의보(GSA)는 최근 뷰티, 렌즈, 시계,주얼리, 식품 및 코스메틱 모델까지 다양한 분야의 광고모델로 활동하며, CF계의 핫이슈로 자리잡아 해외활동 신호탄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뿌리엔터테인먼트 김태현 대표는 “이렇게 중요한 행사에 초대해주신 부천시에 너무 감사 드리고, 이번 기회를 통해 한-필 교류에 이바지하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소녀주의보(GSA)는 멤버 샛별과 구슬이 ‘통통한연애2’ 주인공으로 캐스팅되어 연기까지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으며, 새 멤버 나린의 합류로 오는 8월 컴백을 예정하고 있다.

박수진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